'복숭아와 홍시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0.07.29 내이름은 (4)

내이름은

일상 2010.07.29 22:58


악악. 이거 만든지도 딱 일 년만이다.
뜨거운 여름날 찍어서인지 이런 이미지로 엔딩을 하면 좋겠다 싶었다.  
아릿하고 저릿하구나. 영화를 떠올렸을 때 붙들여 오는 수많은 것들.


선물이었다, 그래 선물.
상자 안에서 저걸 꺼냈을 때, 눈이 쏟아져 내리는 걸 보고 눈물이 왈칵 쏟아졌다.  

대체 왜 눈물이 났을까. 울 핑계가 필요했는지도 모르겠다.
아. 저걸 영화 엔딩의 소품으로 쓰게 될 줄이야.
마음이 싱둥방둥하구나.




Posted by 브로콜리너뿐야